LA 다저스, 커쇼와 계약 공식 발표 ‘2년-10M 보장’|스포츠동아


클레이튼 커쇼 계약. 사진=LA 다저스 SNS

[동아닷컴]

원 클럽 맨의 길을 택한 클레이튼 커쇼(36)와 LA 다저스의 계약이 공식 발표됐다. 커쇼는 2년 계약을 체결해 2025시즌까지 LA 다저스 유니폼을 입는다.

LA 다저스는 10일(한국시각) 커쇼와 2025시즌 선수 옵션이 포함된 1+1년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2024시즌 연봉 500만 달러, 2025시즌 선수 옵션 500만 달러.

또 이번 계약에는 2024시즌 등판 횟수에 따라 최대 750만 달러가 더 주어진다. 이어 2025시즌에도 인센티브가 적용된다.

클레이튼 커쇼.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기본 연봉보다 인센티브가 더 큰 계약 구조. 이는 커쇼가 어깨 수술로 2024시즌 막바지에나 복귀할 수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커쇼는 지난해 11월 왼쪽 어깨 수술을 받아 2024시즌 후반기에나 돌아올 전망. 이르면 7월 말, 늦어도 8월에는 복귀하는 것이 현재 목표다.

앞서 커쇼는 지난해 24경기에서 131 2/3이닝을 던지며, 13승 5패와 평균자책점 2.46을 기록했다. 시즌 초반에는 사이영상 수상까지 언급됐다.

클레이튼 커쇼.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하지만 커쇼는 지난해에도 부상으로 많은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벌써 3시즌 연속 규정 이닝을 채우지 못하며 아쉬움을 나타냈다.

이에 커쇼에게 중요한 것은 첫째도 둘째도 셋째도 건강이다. 커쇼가 건강한 모습으로 다저 스타디움 마운드에 서게 될지 주목된다.
조성운 동아닷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