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정-잇세이-송명근 삼각편대로 마테이 공백 메운 우리카드, 하루 만에 선두 복귀



우리카드가 선두에 복귀했다. 우리카드는 12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3~2024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홈경기에서 현대캐피탈을 세트스코어 3-0(25-23 25-22 25-13)으로 완파했다. 4연승을 달린 우리카드(19승9패·승점 55)는 전날 1위를 빼앗았던 대한항공(17승11패·승점 53)을 다시 한 계단 내려앉히고 1위로 올라섰다. 반면 3연승으로 ‘봄배구’ 진출 희망을 이어가던 현대캐피탈(12승16패·승점 38)은 기세가 한풀 꺾였다. 주득점원인 마테이의 빈자리를 동료들이 서로 메우고 나섰다. 우리카드의 주전 아포짓 스파이커(라이트) 마테이는 최근 팀 훈련 도중 블로킹 과정에서 왼 발목 인대가 파열돼 전치 10주 진단을 받았다. ‘시즌 아웃’이다. 이에 신영철 감독의 권유로 올 시즌 미들블로커(센터)로 뛰던 아시아쿼터 선수 잇세이가 아포짓 스파이커로 나섰다. 한성정과 송명근은 변함없이 아웃사이드 히터(레프트)를 맡았다. 이날 경기 초반 에이스 김지한의 공격 비중을 높인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