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큰 선거 앞 말실수로 국민 실망 여러 번”…언행 주의 당부|동아일보


여, 당원들에게 한동훈 명의 “당부의 말씀” 문자 전송

한 “선거 앞두고 말·행동 하나하나 평가…더 잘해달라”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3일 당 관계자들에게 총선을 앞두고 보다 더 신중한 언행을 당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후 당원들에게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드리는 당부의 말씀’이라는 제목의 문자를 전송했다.

한 위원장은 문자를 통해 “동료 여러분, 지금도 충분히 잘하고 계시지만 앞으로 더 잘해주십사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과거 중요한 선거를 앞두고,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언행이나 말실수가 나오고, 이를 상대 진영이 증폭하는 과정에서 국민께서 실망하시는 일이 여러 차례 있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중요한 선거를 앞두고, 우리의 말 한마디, 행동 하나하나를 국민께서 평가하고 계시다는 점을 항상 유념하면서, 더욱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앞선 이날 오전 박정하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당 비대위 회의를 마친 뒤 “설 연휴 이후에 본격적으로 선거 국면에 들어가는 상황이라 ‘후보들, 당직자들, 당 구성원 모두가 정제된 언어, 언행에 주의하고 실수하지 말자’는 얘기를 주로 많이 나눴다”고 한 바 있다.

국민의힘

한동훈 “野준연동제, 조국이 뒷문으로 의원 배지 달 수 있는 제도”

[서울=뉴시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