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OECD ‘디지털금융 협력’ 논의



18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한국-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디지털금융 라운드테이블’에서 카르미네 디 노이아 OECD 금융기업국장(왼쪽)과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대화하고 있다. 이번 국제회의는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국가들의 디지털 금융정책 추진 상황을 공유하고, 금융의 디지털화에 따른 위험 요인 및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