톰 크루즈, 25세 연하 러시아 재벌과 공식 열애|동아일보


교제 상대는 36세 엘시나 카이로바

세계적인 스타 톰 크루즈(61)가 러시아 사교계 인사 엘시나 카이로바(36)와 공식적으로 열애 중이다.

12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 등은 “크루즈와 카이로바는 점점 가까워지고 있는 사이”라며 “둘의 열애는 주변에도 잘 알려진 사실”이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그들은 부유하지만, 보통의 커플들이 하는 데이트를 한다”며 “크루즈는 엘시나 카이로바의 영국 호화 아파트를 찾는 등 깊은 관계로 발전 중”이라고 덧붙였다.

이들은 지난해 12월 영국 런던에서 열린 자선단체 후원 행사에 같이 참석하기도 했으며, 카이로바의 자택 인근의 고급 식당에서 식사하기도 했다. 런던 하이드공원을 산책하기도 했다.

매체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몇 주 동안 함께 사진에 찍히지 않기 위해 많은 주의를 기울였다. 그러나 지난해 12월 런던의 한 파티에 참석했던 두 사람이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돼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들을 목격한 한 관계자는 “둘은 뗴려야 뗄 수 없는 사이처럼 보였다”고 데일리메일을 통해 전했다.

매체 뉴욕포스트는 크루즈 측에 논평을 요청했지만, 답변을 받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톰 크루즈는 1987년 배우 미미 로저스와 결혼했으나 1990년 이혼했다. 배우 니콜 키드먼과는 1990년부터 2001년, 케이티 홈즈와는 2006년부터 2012년까지 결혼 생활을 했지만 이혼했다.

카이로바 역시 2022년 전 남편인 드미트리 츠세코프(43)와 이혼한 바 있다. 츠세코프는 러시아의 신흥 재벌로, 지난해 12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카이로바와 이혼 소송으로 인해 1억5000만달러(약 2000억원)가 들었다고 주장했다.

영국 시민권자 카이로바는 런던에 약 302억원에 달하는 저택을 소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시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