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오늘 문재인 전 대통령 예방…부산서 총선 입장 표명


조국 전 법무부 장관. 황진환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2일 문재인 전 대통령을 예방한다. 오는 13일에는 4월 총선 관련 구체적인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다.


조 전 장관 측은 이날 오후 경남 봉하마을 찾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에서 참배한 뒤, 경남 양산 평산마을에서 문 전 대통령과 저녁 식사를 한다.

이어 13일에는 부산에 있는 선산을 방문한 뒤 총선 관련 구체적인 입장을 발표할 계획이다.

앞서 조 전 장관은 지난 8일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의혹 사건 항소심에서 징역 2년 실형을 선고받은 뒤 SNS에 “(총선) 4월 10일은 대한민국의 후진국화를 막는 시작이며 그 길에 힘을 보태려 한다”며 총선 출마를 시사한 바 있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