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트먼, 9000조원 AI칩 청사진…엔비디아 맞불 놓나?



생성형 인공지능(AI)인 ‘챗GPT’를 개발한 오픈AI의 샘 올트먼 최고경영자(CEO)가 AI 반도체 직접 제조를 위해 최대 7조달러(9300조원)에 달하는 자금 조달을 추진 중이어서 전 세계의 관심을 끈다. 올트먼의 AI 반도체 사업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같은 한국 반도체 기업에게도 새로운 사업 기회가 될 수 있다. 그러나 일부에선 기존 AI 반도체의 절대강자인 엔비디아가 올트먼에 맞서 적절한 대응을 할 것이라는 관측도 들린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은 올트먼이 아랍에미리트(UAE) 정부를 포함한 큰손 투자자들을 만나 5조~7조 달러(9300조원) 규모의 자금 조달을 추진한다고 전했다. 현재 AI 반도체는 AI 학습과 서비스 등 전 산업에서 필요한 데다 전 세계적으로 AI 개발 열풍까지 불면서 극심한 공급난을 빚고 있다. 여기에 미국 반도체 업체인 엔비디아가 해당 시장의 90% 이상을 장악하며 웃돈이 붙어 AI 반도체가 거래되는 등 가격이 계속 뛰고 있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