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슬란드 화산 분화, 도로 덮친 용암|동아일보


아이슬란드 레이캬네스 반도 그린다비크 마을 인근 화산이 분화한 다음 날인 17일 쏟아져 나왔던 용암류가 그린다비크로 향하는 도로를 덮쳤다. 이 지역에서는 지난달 8일에도 화산이 폭발했다. 아이슬란드는 ‘판의 경계’에 위치해 화산 활동이 활발하다.

그린다비크=AP 뉴시스

#아이슬란드 화산#용암류

지금 뜨는 뉴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