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문경 공장 화재 현장서 고립 소방관 시신 1구 발견|동아일보


31일 오후 7시47분쯤 경북 문경시 신기동에 있는 지상 4층 육가공업체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진화 작업을 하던 소방대원 2명이 고립됐다. 진화 작업 중이던 한 소방관이 화재 현장을 지켜보고 있다. 독자 제공

문경 공장 화재 현장서 고립 소방관 시신 1구 발견

속보

러·우크라이나, 전쟁포로 195명씩 석방·교환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