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귀 끼셨나” 말 한마디에…택시기사와 충돌한 女유튜버



택시 안에서 방귀를 끼었다는 이유로 한 유튜버가 기사와 실랑이를 벌이면서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일었다. 13일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에 따르면 ‘택시 방귀 사건’ ‘유튜버 택시 기사 방귀 갑질 사건’ 등 제목의 영상들이 올라오고 있다. 이는 유튜버 A씨의 실시간 방송 장면 일부를 담은 것으로, 해당 방송은 설 명절 기간 중에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을 보면 택시에 탑승한 A씨는 기사를 향해 “죄송한데 방귀 끼셨냐, 냄새가 왜 이렇게 나지”라며 “문 좀 열겠다. 내가 봤을 때 방귀를 끼신 것 같다”고 말을 건네기 시작한다. 이에 기사는 ‘아니다’ ‘내가 어떻게 아나’ ‘아니라고 하지 않나’ 식으로 답했으나, A씨는 방송 시청자들에게 “내가 뭘 잘못했지, 이 상황이 맞니 서비스직 하시는데. 그냥 여기서 내릴까”라고 언성을 높였다. 그러면서 “제가 죄지었다. 왜 그렇게 저한테 화를 내냐. 물어볼 수도 없는 건가”라며 “신고하겠다. 저한테 성질내셨지 않나, 녹화 다 되고 있다. 내려주시라”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