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전현무 결혼하라고” 母 이혼해도 OK ‘난리 났네’ (나혼자산다)|스포츠동아

“박나래-전현무 결혼하라고” 母 이혼해도 OK ‘난리 났네’ (나혼자산다)

MBC ‘나 혼자 산다’ 박나래를 향한 엄마의 결혼 잔소리가 쏟아진다.

22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 이경은)에서는 박나래가 엄마의 결혼 잔소리을 듣고 혼란에 빠진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박나래는 목 수술 후 병원에 입원한 기간 푹 빠졌던 프랑스 자수 실력을 발휘한다. 솜씨 좋은 딸을 보며 엄마는 결혼 잔소리를 슬며시 꺼낸다.

“(시집) 갔다가 이혼하고 오기라도 했으면 좋겠다더라”며 한숨을 쉬는 엄마. 이에 박나래는 “(전)현무 오빠나 (중매)해 줘”라며 화제를 돌리지만, 엄마는 “(너랑) 전현무랑 결혼하라고 난리여~”라고 말한다. 예상치 못한 엄마의 말을 듣고 표정을 숨기지 못한 박나래의 찐 반응이 폭소를 유발한다.

박나래는 엄마표 낙지 불고기와 병어찜 등 보양식 밥상에 행복해한다. 그는 엄마를 기쁘게 하기 위해 목포 스타인 트로트 가수 박지현과 영상통화 효도를 준비한다고. 박지현과의 영상통화에 소녀처럼 수줍어하며 설렘 가득한 미소를 지은 나래 엄마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박나래는 중학생 때부터 26년 지기 절친이 목포에 차린 미용실을 방문한다. 과거 친구가 서울에서 처음 미용실을 차릴 때 인테리어부터 간판 그림, 가게 이름까지 박나래가 도와줄 정도로 막역한 사이였다고. 박나래는 오랜만에 만나는 친구 딸과 아들에게 용돈을 건네며 훈훈한 시간을 보낸다.

박나래와 엄마의 이야기는 22일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펼쳐진다.

정희연 동아닷컴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