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친 살해 후 시신 옆에서 잠자던 30대 아들 구속


경향신문 자료사진

설 연휴 기간 술에 취한 채 모친을 살해하고 시신 옆에서 잠을 자던 30대 아들이 구속됐다.

의정부지법 고양지원은 11일 존속살해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 A씨에 대해 “도주가 우려된다”는 이유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씨는 전날 오전 1시쯤 경기 고양시의 한 아파트에서 50대 어머니 B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사건 발생 전날 밤 외출해 지인과 술을 마시고 귀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만취 상태로 범행을 저지른 A씨는 지인에게 전화해 자신의 범행에 대해 알린 것으로 전해졌다.

지인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집 안에서 숨진 어머니 B씨와 근처에서 잠들어 있던 A씨를 발견했다. A씨는 현장에서 긴급체포됐다.

A씨는 최근까지 마땅한 직업 없이 어머니와 함께 살았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추가 조사를 통해 구체적인 범행 동기와 공범 여부 등을 수사할 방침이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