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회복 시그널?’… 中, 섣달 그믐날 소매 매출 전년比 20% 증가|동아일보


중국의 상인. CMG 제공

중국 상무부가 섣달그믐날(除夕·음력 12월 마지막날 추시) 중국의 일부 대형 슈퍼마켓 체인점의 실시간 소매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0% 증가했다고 밝혔다.

섣달그믐날은 중국인들이 춘제(春節·설날)만큼 중요하게 생각하는 날이다. 이날 주요 전자 상거래 플랫폼의 온라인 요식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0.8% 증가했고 전국 시범 보행거리 방문객과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6.9%, 21.7% 증가했다.

한편, 중국인민은행의 최근 자료에 따르면 섣달 그믐날 밤 새해 종소리가 울리는 시점에 온라인 결제업체와 중국 인롄(银联, Union Pay)이 처리한 전체 업계 온라인 결제액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희수 기자 heesuji@donga.com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