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혁신당 “민주·조국혁신당, 대안 될 수 없어…우리가 ‘확실한 정답’”|동아일보


주이삭 개혁신당 선대위 대변인. 뉴스1

개혁신당이 23일 “무능한 정권을 이끌었던 민주당과 범죄 혐의자로 가득 채워진 후보군의 조국혁신당이 국민께는 대안이 될 수 없다”며 개혁신당을 향한 지지를 호소했다.

주이삭 개혁신당 선대위 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개혁신당이 ‘확실한 정답’”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주 대변인은 “조국혁신당으로 향한 지지세는 엄밀히 말하면 민주당의 전통적 지지층이 ‘상대적’으로 지금의 민주당보다 나은 대안이라 보고 ‘자체 분열’한 것일 뿐”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더 이상 차악을 뽑는 선거를 하지 않으셔도 된다고 국민께 간절히 호소드린다”며 “국민께서 국회에 심어두는 ‘씨앗’으로 여기고 지지를 보내주신다면, 개혁신당은 무도한 정권과 정치를 방탄으로 이용하려는 세력들 속에서 당당히 국민의 입장을 대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뒤이어 이재랑 대변인도 “윤석열 대통령과 용기 있게 맞서 싸우며 신당의 기치까지 들어 올린 것은 바로 이준석 대표”라며 “진짜 정권 심판은 이준석 대표와 개혁신당에 맡기고, 비명계에 대한 ‘개인적 복수심’으로 반대 세력 척결에 나선 오만방자한 이재명 사당은 그만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지금 뜨는 뉴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