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스즈키 골키퍼 ‘내가 먼저’ [포토]|스포츠동아


31일 카타르 도하의 앗수마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16강전 일본과 바레인의 경기에서 일본 골키퍼 스즈키 자이온이 상대 선수에 앞서 볼을 따내고 있다.

일본은 바레인을 3-1로 꺾고 8강에 올랐다.

전반 31분 도안 리쓰의 선제골로 앞서나간 일본은 후반 4분 구보 다케후사가 추가골을 넣었다.

일본은 후반 19분 골키퍼 스즈키 자이온의 자책골로 실점했지만 27분 우에다 아야세의 골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8강에 합류한 일본은 3일 이란과 준결승 진출을 놓고 치른다.

고영준 동아닷컴 기자 hotbas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