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의 바이에른 뮌헨, 올 여름 방한…쿠팡플레이 공식 발표|동아일보


김민재가 속한 독일 분데스리가 명문 바이에른 뮌헨이 올 여름 한국을 찾는다.

쿠팡플레이는 ‘2024 쿠팡플레이 시리즈’ 첫 초청 팀으로 바이에른 뮌헨이 이번 여름 방한한다고 20일 공식 발표했다. 바이에른 뮌헨이 한국을 방문하는 것은 1900년 창단 이후 처음이다.

뮌헨은 독일을 대표하는 최고 클럽으로 한국 축구대표팀 수비의 핵 김민재와 올 시즌 리그 득점왕이 유력한 해리 케인을 비롯해 토마스 뮐러, 마누엘 노이어, 킹슬리 코망 등 쟁쟁한 스타 플레이어들이 뛰고 있다.

지난 시즌까지 분데스리가 11연패를 달성한 뮌헨은 올 시즌도 리그 2위,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8강에 올라있다.

바이에른 뮌헨 미하엘 디더리히 수석 부회장은 “축구에 대한 열정이 가득한 한국을 방문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우린 세계적인 선수인 김민재가 바이에른 뮌헨에서 뛰는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쿠팡플레이 시리즈가 김민재를 비롯해 팀 전체에게 특별한 여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쿠팡플레이가 직접 주최·주관·중계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는 최근 복수의 유명 클럽 등을 초청해 화제를 모았다.

2022년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와 세비야(스페인) 방한을 시작으로, 2023년은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 파리 생제르맹(프랑스) 선수들의 세계적인 경기를 한국 팬들에게 선보였다.

쿠팡플레이는 ‘2024 쿠팡플레이 시리즈’에 참여하는 추가 초청 팀은 추후 공식 발표를 통해 전할 예정이다.

(서울=뉴스1)

지금 뜨는 뉴스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