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지역 균형발전으로 지방시대 열어 출산율 1.0 회복해야”|동아일보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13일 “지역 균형 발전으로 지방 시대를 열어 합계 출산율 1.0을 회복하는 게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고 우선적인 국정 목표”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부산시청에서 ‘부산이 활짝 여는 지방시대’를 주재로 열린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에서 “수도권 집중과 과도한 경쟁이 심각한 저출산의 원인이 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윤 대통령은 “우리나라의 면적이 일본의 4분의 1이고 미국의 100분의 1인데 서울과 수도권을 제외하면 그 좁은 땅마저 제대로 못쓰고 있다”며 “운동장을 제대로 쓰지 못하는 축구가 되는 것”이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지역 스스로 비교 우위에 있는 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중앙정부는 적극적으로 밀어줌으로써 전 국토를 빠짐없이 활용해야 우리 경제가 도약할 수 있고 국민 후생이 높아질 수 있다”고 말했다.

윤석열 정부

정부, ‘의사 집단행동’ 대비 공공의료기관 비상진료체계 점검

(서울=뉴스1)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